SF 사랑방
*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가고파 - 작곡가 김동진 지휘하의 한국남성합창단과 조수미 오페라 가수의 노래 Wanna Go -영어 번역자막이 든 비디오임,

페이지 정보

유샤인

본문

 

한국 남성 합창단이 작곡가 김동진님의 지휘하에 부른 한국 가요, 가고파 비디오에 영어 번역자막을 올린 비디오다.

https://www.youtube.com/watch?v=NCQeAbG_-eU

가고파 

내 고향 남쪽 바다 그 파란 물 눈에 보이네
꿈엔들 잊으리요 그 잔잔한 고향 바다
지금도 그 물새들 날으리 가고파라 가고파

어릴 제 같이 놀던 그 동무들 그리워라
어디 간들 잊으리요 그 뛰놀던 고향 동무
오늘은 다 무얼 하는고 보고파라 보고파

그 물새 그 동무들 고향에 다 있는데
나는 왜 어이타가 떠나 살게 되었는고
온갖 것 다 뿌리치고 돌아갈까 돌아가

가서 한 데 얼려 옛날같이 살고 지고
내 마음 색동옷 입혀 웃고 웃고 지내고저
그 날 그 눈물 없던 때를 찾아가자 찾아가

Wanna go


My hometown, the southern sea, The blue sea water comes into my view.
How can I forget, even in my dream, the calm blue sea of my hometown?
Seagulls still might be flying. I wanna go back, wanna go.

All my playmates from my childhood I miss them
How could I forget, no matter where I go, my 
playful hometown buddies?

What they are doing now, I wanna see, wanna see.

The seagulls, and the playmates, are all still in my hometown
How on earth can I live here, away from my hometown?
Shouldn't I leave all behind and return home, shouldn't I?

Returned and reunited as before, I'd live as were those days.
My heart, dressed in the colorful clothing, I'd fare laughing on and on
To those days of no tears, let's go back, let's go.

한영번역: 유샤인 YouShine@youshine.com

 
가곡 : 가고파의 해설
 
김동진 작곡, 이은상 작사. "내 고향 남쪽바다, 그 파란 물 눈에 보이네"로 시작하는
10절의 가사를 가진 통절형식(通節形式)의 곡이다.
 

〈가고파〉의 바다는 이은상이 태어나고 살았던 마산 앞바다 합포만(合浦灣)으로,

이 시는 1932년 그가 이화여전 교수로 재직할 때 씌어졌고, 그 다음해에 김동진이 평양 숭실전문대 문과에서 양주동에게 이 시를 배우면서 악상이 떠올라 단숨에 4장까지 작곡을 했다.

 

40년 후인 1973년에 나머지 6장을 완성하였다.
〈가고파>는 1933년 작곡 이후 평양 신암교회와 신정교회에서 불리다가
테너 이인범(李仁範)에 의해 널리 소개되었다.

 

이 곡은 김동진의 〈내마음〉·〈수선화〉와 비슷한 정서를 갖는데 ;
이들 가곡은 한국 가곡의 방향성을 규정하는 역할을 했다.
또한 고향을 떠올리는 애상감과 마지막 부분의 남성적 중후함이
 많은 사람들의 애창곡이 되게 하였다

(1984년 문화방송 조사에서 내가 좋아하는 가곡 1위 곡).

 

가곡 "가고파" 와 김동진(金東振) 선생님4;

국민가곡 '가고파'의 김동진 선생
파란만장 일생 96세로 영면


故 金東振 선생(1913~2009)지난 7월 31일 별세한 작곡가 김동진 선생은
6.25전쟁이 발발한 1950년 12월 임진강을 건너 월남했다.
평양음악대학 교수로 평양교향악단의 전신인
중앙교향악단과 합창단을 창단하며
지휘자로 활발하게 활동하던 그는
공산 치하에 염증을 느꼈다.
그가 서울에 도착했을 때 헌병의 검문을 받았다.
아무런 신분증이 없었지만 자신이 '내 고향 남쪽 바다 그 파란 물 눈에 보이네…'로
시작하는 가곡〈가고파〉의 작곡가라고 소개하자 헌병은 아무 말 없이 놓아주었다.
삶과 죽음이 말 한마디에 갈리는 치열한 전시에도 '국민 가곡'의 힘은 그만큼 컸다.


'가고파' - 테너 이인범 (이 곡을 최초로 부름)
가고파 - 테너 안형일


  가고파 - 소프라노 조수미

https://www.youtube.com/watch?v=9J4eVVM2aT8

 

"내 고향 남쪽 바다 그 파란 물 눈에 보이네~~" 노래의 첫구절만 들어도 어린 시절의 아련한 추억과 함께 가슴이 시려오며 나도 모르게 따라 부르게 되는 <가고파>는 1933년 선생의 약관 20세 때 작품이다. 양주동의 강의를 통해 이은상의 동명(同名) 시를 알게 된 그는 곧바로 곡을 붙였다. 그만큼 우리가 이 노래에 친숙해 있고 이 노래에 정이 들어 있는것 같다. 그런데 이 노래가 이렇게 널리 알려지고 사랑을 받게된 데는 그럴만한 이유가 있었다고 한다.

故 테너 이인범씨가 일제 시대 <전 일본 성악 콩쿨>에서 우승하여 전 일본 도시를 순회 공연을 할때 어느 공연장에서나 그 당시 신곡으로 처음 선을 보인 이곡을 레파토리에 꼭 넣어 부르면서 나라 잃은 설움을 달래고 우리의 민족혼을 불러 일으켰다고 한다.

그래서 이 노래의 작곡자 김동진씨는 이인범씨 때문에 자기 노래가 유명 해지고 자기가 이세상에 알려지게 되었음으로 오늘의 내가 있게 해준 분은 바로 이 분이라고 故이인범씨 장례식장에서 弔辭를 읽을때 눈물을 흘리며 말했다고 한다.

<가고파>는 이은상의 실제 고향인 경남 마산 앞바다를 그리며 지은 노래이다. 파랗고 잔잔한 고향 바다와 그 위를 날고 있는 물새들 그리고 같이 뛰어 놀던 어릴적 친구들을 그리워하며 간절한 마음으로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구구절절히 그려내고 있다. 鷺山 李殷相의 시에 金東振이 곡을 붙인 10절의 가사를 가진 通節形式의 이 노래는 1933년 김동진씨가 평양숭실전문학교에 다니던 학생시절에 작곡, 광복뒤 널리 알려졌다.

한국 가곡의 형태가 아직 정립단계에 이르지 못했던 당시에 고향을 그리워하는 애타는 심정을 낭만적인 표현으로 잘 그린 시와, 이 시의 정서를 잘 담아낸 이곡은 노랫말과 선율이 맑고 아름다워 오늘날까지 가장 많이 불리는 가곡의 하나가 되었다. 감수성이 가장 예민한 젊은 시절의 김동진씨가 지은 이 가곡은 한국 가곡의 역사에 있어서도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김동진 [金東振, 1913 ~]:작곡가. 평안남도 안주(安州) 출생.
숭실전문(崇實專門) 영문과와 일본 고등음악학교(高等音樂學校)를 졸업했다.
1938년 만주 신징교향악단[新京交響樂團] 바이올린·작곡을 담당했으며 평양교향악단(平壤交響樂團)을 창설하여 지휘했다.
월남 후 해군 정훈음악대 창작부장 겸 지휘자·초대 예술원회원·중앙대학교 예술대학과 경희대학교 음악대학교수를 지냈다.
 

정부수립 10주년 기념 음악회에서 《승리의 길》을, 서울 시향(市響) 제77회 정기연주회에서는 《가야금 협주곡》을,
혁명경축 음악회에서는 《조국》을 작곡·발표하여 한국 현대 음악의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가곡 《가고파》 《내마음》 《목련화》 등은 민족의 서정과 향수를 담은 작품으로 널리 불려지고 있다.


1982: 평화의 노래/1984: 민들레꽃/1985: 도봉,새로운 계절, 망향가, 평양경계가/1987: 소리/1988:사철가,긴농부가,
자진농부가/1990: 백두산/1991: 하나가 되라/1993: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1994: 남산이여 영원하라, 겨울의 아침,
서소문 길섭 눈물다리, 달아달아 밝은달아, 통일이여 어서오라/1998: 한강/2001: 금강산 찬가, 땅끝해송

 

작성일2022-11-26 20:36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SF 사랑방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13 전 국민들께서 반드시 아셔야 할 사항입니다 유샤인 2023-01-29 35
2112 통일 행진곡 - 김광섭 작시, 나운영 작곡 - Marching Song for Unification - 한영… 유샤인 2023-01-27 39
2111 The Holy City - Scott Griffin play 거룩한 도시 - 스캇 그리핀 연주 비디오 En… 댓글[2] 유샤인 2023-01-21 77
2110 미국 대토령 로날드 레간의 유머 민주당 강아지 대 공화당강아지들의 차이. 유샤인 2023-01-14 87
2109 어리석은 것은 진실을 알고, 진실을 보고도, 여전히 거짓을 믿는 것이다. 인기글 유샤인 2023-01-14 116
2108 The Lord's Prayer + In One Fraternal Bond of Love - YouShine… 인기글 유샤인 2023-01-13 100
2107 MS200 마이클심 TV 200회.주류언론의 뉴스는 뉴스가 아니다. 인기글 유샤인 2023-01-01 162
2106 Be Not Dismayed Whatever Betide (당황하지 마라 무슨일이 생겨도 -유샤인 번역) … 인기글 유샤인 2022-12-31 207
2105 우리는 무식한 부부 인기글 산울림 2022-12-29 224
2104 슬픈 사랑이야기 인기글 산울림 2022-12-26 253
2103 12월을 위한 시 - 차신재, A Poem for December - Cha SinJae 한영자막 Korea… 인기글 유샤인 2022-12-20 249
2102 내 엄마의 손과발 인기글 산울림 2022-12-18 227
2101 오동동 타령 - 유지나 ODongDong TaeRyeong(Traditional Korean Ballad) … 인기글 유샤인 2022-12-12 282
2100 "금잔에 독을 넣어 제공하는자들"에 관한 토마스 왓슨의 경고 인기글 유샤인 2022-12-10 288
2099 아침 걷기 운동길에서 만난 반신불구의 몸을 극복하여 10마일을 거뜬히 걷고 있는 한국계 남자 이야기 인기글 유샤인 2022-12-09 299
2098 초혼(招魂)' 에 얽힌 '부초 같은 인생 이야기 댓글[2] 인기글 산울림 2022-11-29 467
2097 조수미와 드미트리 가 부른 즐거운 미망인 비디오다 인기글 유샤인 2022-11-27 469
열람중 가고파 - 작곡가 김동진 지휘하의 한국남성합창단과 조수미 오페라 가수의 노래 Wanna Go -영어 번역자… 인기글 유샤인 2022-11-26 584
2095 호주에 이민가서 동아일보 지국을 운영했던 기자출신의 동창이 쓴 글이다. 인기글 유샤인 2022-11-23 513
2094 슬프지만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인기글 산울림 2022-11-22 542
2093 ♤ 이 별 ♡ 술중독으로 패티김도 잃었고 그의 몸도 망쳤고 놀라운 재능도 일찍 잃은 길옥윤님의 슬픈이야… 인기글 유샤인 2022-11-22 510
2092 잘못건 전화 인기글 산울림 2022-11-20 525
2091 거짓 교리를 관용하고 참아낼만큼 내 사랑이 자비로웁도록 나는 허락받지 않았다. 인기글 유샤인 2022-11-19 510
2090 눈물의 닭 도리탕 댓글[1] 인기글 산울림 2022-11-18 532
2089 어느 아름다운 주부의 글 인기글 산울림 2022-11-16 589
2088 哀切한 老夫婦의 事緣 ♣ 인기글 산울림 2022-11-14 515
2087 십자가 - 윤동주의 시 The Cross, - A Poem by Yoon DongJu , English T… 인기글 유샤인 2022-11-12 539
2086 우연을 영원에 매어놓고 인기글 산울림 2022-11-12 595
2085 알몸의 어머니 인기글 산울림 2022-11-10 616
2084 아내와 나 사이 - 이 생진님의 시, 낭독, 굴퉁이의 받걷이 Between my wife and me - P… 인기글 유샤인 2022-11-08 548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