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 사랑방
*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한계령을 위한 연가 - 시인, 문정희 A Love Song for HanGyeReong - Poetess Moon JungH…

페이지 정보

유샤인

본문

https://www.youtube.com/watch?v=NTtVyFZSySY

문정희 한계령을 위한 연가 / 문정희 A Love Song for HanGyeReong 유샤인 

 

한겨울 못 잊을 사람하고
한계령쯤을 넘다가
뜻밖의 폭설을 만나고 싶다.

뉴스는 다투어 수십 년 만의 풍요를 알리고
자동차들은 뒤뚱거리며
제 구멍들을 찾아가느라 법석이지만
한계령의 한계에 못 이긴척 기꺼이 묶였으면

오오, 눈부신 고립
사방이 온통 흰 것 뿐인 동화의 나라에
발이 아니라 운명이 묶였으면.

이윽고 날이 어두워지면 풍요는
조금씩 공포로 변하고, 현실은
두려움의 색채를 드리우기 시작하지만

헬리콥터가 나타났을 때에도
나는 결코 손을 흔들지는 않으리.
헬리콥터가 눈 속에 갇힌 야생조들과
짐승들을 위해 골고루 먹이를 뿌릴 때에도...

시퍼렇게 살아 있는 젊은 심장을 향해
까아만 포탄을 뿌려 대던 헬리콥터들이
고라니나 꿩들의 일용할 양식을 위해
자비롭게 골고루 먹이를 뿌릴 때에도
나는 결코 옷자락을 보이지 않으리

아름다운 한계령에 기꺼이 묶여
난생 처음 짧은 축복에 몸둘 바를 모르리

 For the winter long with whom I could hardly forget
While driving over about HanGyeReong Valley
I wish we get an unexpected massive snowstorm.

Media vie to report the unusual fortunate snowfall,
Vehicles struggling to manage their courses
Huss to look for their holes. yet
Feigning defeat by the limit setting HanGyeReong
I wish we are bound therein.

Oh, that blinding isolation
Surrounded by the white of the fairytale-like world
I wish we were bound not only by the feet but also by fate.

Eventually, as the day wanes into darkness,
The prosperity changes gradually into fear, and the reality
It begins to show the colors of fear.

Even when helicopters appear on the scene
I won't wave my hand toward them, never.
Even when helicopters, for those wild stranded creatures
With heavy snow, drop food all over evenly; even then,

Toward fully alive, young hearts
Those helicopters used to shoot out black bullets
Now when they shoot out daily food for stranded elks & pheasants
Mercifully and evenly to feed them,
Even then, I won't let them see any of my skirts, never.

Bound willingly in the beautiful HanGyeReong Valley,
For the first time in my life, with the brief blessing,
I won't know how to behave myself…

 

Translation by YouShine@youshine.com 번역: 유샤인

 


Han_Gae_Ryeong.jpg

 

 

작성일2022-09-21 23:55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SF 사랑방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98 초혼(招魂)' 에 얽힌 '부초 같은 인생 이야기 산울림 2022-11-29 19
2097 조수미와 드미트리 가 부른 즐거운 미망인 비디오다 유샤인 2022-11-27 36
2096 가고파 - 작곡가 김동진 지휘하의 한국남성합창단과 조수미 오페라 가수의 노래 Wanna Go -영어 번역자… 유샤인 2022-11-26 69
2095 호주에 이민가서 동아일보 지국을 운영했던 기자출신의 동창이 쓴 글이다. 유샤인 2022-11-23 79
2094 슬프지만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 산울림 2022-11-22 99
2093 ♤ 이 별 ♡ 술중독으로 패티김도 잃었고 그의 몸도 망쳤고 놀라운 재능도 일찍 잃은 길옥윤님의 슬픈이야… 유샤인 2022-11-22 82
2092 잘못건 전화 인기글 산울림 2022-11-20 118
2091 거짓 교리를 관용하고 참아낼만큼 내 사랑이 자비로웁도록 나는 허락받지 않았다. 인기글 유샤인 2022-11-19 104
2090 눈물의 닭 도리탕 댓글[1] 인기글 산울림 2022-11-18 111
2089 어느 아름다운 주부의 글 인기글 산울림 2022-11-16 154
2088 哀切한 老夫婦의 事緣 ♣ 인기글 산울림 2022-11-14 118
2087 십자가 - 윤동주의 시 The Cross, - A Poem by Yoon DongJu , English T… 인기글 유샤인 2022-11-12 127
2086 우연을 영원에 매어놓고 인기글 산울림 2022-11-12 144
2085 알몸의 어머니 인기글 산울림 2022-11-10 188
2084 아내와 나 사이 - 이 생진님의 시, 낭독, 굴퉁이의 받걷이 Between my wife and me - P… 인기글 유샤인 2022-11-08 136
2083 첫 사랑이야기 인기글 산울림 2022-11-08 168
2082 첫눈 오던날 약속을 지키셨나요 그 두번째 인기글 산울림 2022-11-06 190
2081 첫눈 오던 날 약속을 지키셨나요 인기글 산울림 2022-11-04 226
2080 여보 사랑해 미안해 인기글 산울림 2022-11-03 246
2079 우동 한그릇 인기글 산울림 2022-10-25 342
2078 Day-O - Harry Belafonte 날이 샌다 - 해리 벨라폰테 English & K… 인기글 유샤인 2022-10-23 267
2077 감정은 왔다리 갔다리지만 하나님의 말씀은 확고하다 - 마틴 루터 인기글 유샤인 2022-10-22 283
2076 Louise Armstrong Story 루이스 암스트롱 이야기 인기글 유샤인 2022-10-17 309
2075 Coming Thru The Rye -JoStafford 밀밭 지날 때는 - 조 스태포드 (English… 인기글 유샤인 2022-10-17 309
2074 자진 뱃노래 - 양금석 A Boating Song (a shanty) - Yang GeumSeok 한영자막 … 인기글 유샤인 2022-10-12 300
열람중 한계령을 위한 연가 - 시인, 문정희 A Love Song for HanGyeReong - Poetess … 인기글 유샤인 2022-09-21 458
2072 눈물 젖은 두만강 - 심수봉 Tear drenched Tumen River - Sim SooBong 한영자막… 인기글 유샤인 2022-09-04 632
2071 It's Now Or Never- Elvis Preseley 지금 아니면 끝내 말어 - 엘비스 프리슬리 (E… 인기글 유샤인 2022-09-01 636
2070 첨이네요 잘부탁 드립니다 인기글 상미윤 2022-08-31 666
2069 역사의 교훈은 아래 사진과 같은데도 당장의 미움을 덜어 보자고 아님 약간의 돈을 받고 공산화를 묵인하고 있는… 인기글 유샤인 2022-08-27 643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